슈퍼텔런트 유럽입성, 콘텐츠 제작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회를 만든다!

-  3일부터 5일까지는 스위스에서 콘텐츠를 만든다.

 

스포츠서울과 Supertalent Of The World(조직위원장 앙드레 정)가 드디어 프랑스 스위스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 파리에 입성한다.  

 

 파리는 세계 3대 패션도시이다. 에펠탑에서 오는 10일 결선을 앞서 예선은 2일은 보르고뉴 와인의 고장 디종, 3일부터 5일까지는 스위스에서 콘텐츠를 만든다.  


제네바 유엔본부, 로잔 올림픽 본부 등을 거쳐 오드리햅번의 집과 묘지가 있는 돌로세나즈, 브베이에서 챨리 채플린 월드를 거쳐 인터라켄에 도착한다. 본격적인 알프스 등반 여정이 있는 이 곳에서는 유럽최고의 알프스 융프라우(해발 3434미터), 007 영화의 쉴트호른 등 이번 일정의 최고 하이라이중의 하나일 것이다

 

이어 6일 파리로 귀환하여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제작한 후 에페탈 2층 살롱 구스타브 에펠에서 시즌 11 결선을 한다


 
한편 이번 콘텐츠에서  뮈샤 김정주디자이너 티아라, 파크랜드 아웃도어 등 한류기업들의 광고 콘텐츠도 전 일정에 거쳐 제작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회를 만든다

 

또한 스포츠서울은 모든 일정을 실시간 취재하여 보도하게 된다.

 

한은남 편집장 enhanok70@hanmail.net

슈퍼텔런트 유럽입성, 콘텐츠 제작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기회를 만든다!